에스프레소 1샷 추출하기

바리스타 교육을 받을 때 2샷용으로 실습을 했고, 바스켓에 원두를 가득 담아 누르지 않은 체로 템핑을 한다.
일반적으로 원두의 양을 매번 정확히 측정하기 어려우니, 위와 같이 하면 적당량이 된다.

이론적으로는 원두의 양은 조금씩 다르다.
1샷에 9 ~12g, 2샷에 18~20g이라고 주장하는 사람이 있고,  1샷에 7~10g, 2샷에 12~18g이라고 하는 사람도 있다.

내가 사용하는 2샷용 바스켓은 상용바스켓이라 어느 원두양이 어느 정도 비슷하다.
하지만, 1샷용 바스켓으로 내리면 항상 과다추출이 된다. 즉 10ml 정도밖에 추출되지 않는다.

그래서 정확하게 8g를 측정을 했더니, 바스켓의 절반 밖에 채워지지 않는다. 보통 때에 과다추출의 원인은 항상 커피를 많이 채워서 그런 거 같았다.
그런상태로 추출을 했더니, 25초에 25ml가 추출되었다. 내가 원하는 에스프레소의 양이었다. 물론 30초에 30ml를 추출할 수 있지만, 쓴맛이 날 거 같아서 난 25ml만 추출한다. 즉, 에스프레소가 아닌 리스트레토로 추출한다.

최근에 커피에 있는 성분이 몸 속의 마그네슘을 빼앗아 난청을 유도할 수도 있다는 동생의 얘기를 듣고서 커피를 하루에 한잔만 마시기로 결심했다. 그래서 항상 2샷을 내리는데, 요새는 1샷용 바스켓으로 딱 한잔만 내려서 보온병에 담아 온다.

 

 

 

You may also like...

1 Response

  1. 토미 댓글:

    내가 큰애에게 에스프레소 내리는 방법을 알려줬다. 포타필터에 원두를 8g를 넣으라고 하면서 시범을 보여줄때 저울을 이용하지 않고 대충 8g를 맞춰서 추출했는데, 큰애도 나랑 똑같이 따라서 한다. 난 한동안 저울을 이용해서 8g의 용량을 정확히 측정하고 어느 시간이 지난 다음에 감으로 8g을 포타필터에 담는데, 애는 처음부터 대충 담아서 내린다. 내가 시연을 잘못 한 거 같다.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